Notice
Recent Comments
«   2022/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23
Total
6,297
08-08 10:14
관리 메뉴

| It's electric |

이트론55 카메라형 사이드미러에 표시되는 흰색 선은? 본문

아우디 이트론55

이트론55 카메라형 사이드미러에 표시되는 흰색 선은?

meritocrat 2022. 7. 25. 09:00
728x90

이트론55의 카메라형 사이드미러에 대해서는

앞서 소개한 바 있는데,

 

카메라니까 잇점이 많다고 단순하게 생각하는 분들이

있는 것 같다.

 

이트론55의 버추얼사이드미러는 

그냥 카메라로 비춰 주는 기능을 가지고 있는 게 아니다.

 

1. 에어로다이나믹 유리

주행사 공기 흐름에 유리하기 때문에 

공기저항이 최소화되고 A필러 소음이 줄어든다.

 

 

2. 각종 주행보조장치 표시가 편리

사이드미러 가장자리 끝 부분에 녹색 등은

방향 지시등(깜빡이)을 표시하는 것이고

 

사이드미러 반대쪽 가장자리 끝 부분에 황색 등은

진입시 측후방에 차량이 있을 때 사전 경고하는 알람이다.

Lane-change Assistant 라고 불린다.

 

또한 좌우측 깜빡이를 켜면 수직으로 흰색 선이 하나 생기는데,

좌우측 진입 또는 회전시 안전 거리를 가늠하기 위한 가이드선이다.

 

후진을 하면 수평으로 흰색 선이 하나 생기는데,

후진시 차량의 위치나 방향각을 가늠할 수 있는 가이드선이다.

 

다만, 고속도로에서 시야각을 넓혀주는 기능인 '하이웨이뷰' 기능은 한국에서 사용할 수 없다.

한국에서는 네비게이션이 구글 맵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코딩(베컴)을 해도 해결 안된다. 

 

 

3. 하드웨어 개선

하드웨어상으로도 인상적인 내용이 많다.

1280X1280 픽셀 카메라인데,

렌즈 앞부분에는 습기 제거를 위한 열선 기능도 있다.

차량 내부 좌우 끝에 있는 터치스크린 화면은 7인치 OLED다.

 

카메라 자체는 수동으로 접을 수 있긴 한데,

폭이 15cm에 불과해 접지 않아도 차량 전체 폭과 거의 차이가 없다.

 

Aerodynamics in the electronic age: Virtual exterior mirrors in the Audi e-tron

The virtual exterior mirrors are celebrating their world premiere in a series production car in the Audi e-tron; they are both a visual and aerodynamic highlight. Their flat support incorporates a small camera with a resolution of 1,280 x 1,080 pixels at its hexagonal end. Image brightness is adjusted automatically for the ambient conditions, such as when driving through a tunnel. A heating function protects the camera from misting over or freezing. 

Each support also incorporates an LED indicator and optionally a TopView camera. Compared with standard mirrors, the virtual exterior mirrors reduce the width of the Audi e-tron by 15 centimeters (5.9 in). They can be folded manually like conventional exterior mirrors.

Inside the car, the camera’s digitally processed images are displayed on high-contrast OLED displays. These have a diagonal of 7 inches, a resolution of 1,280 x 800 pixels, automatic brightness adjustment, and proximity sensor technology. If the driver moves their finger toward the surface, symbols are activated with which the driver can reposition the image. A switching function allows the driver to also adjust the virtual passenger-side mirror.

The displays adjust automatically to three driving situations: highway, turning, and parking. The highway view appears when the driver is traveling at a speed above 90 km/h (55.9 mph) and the navigation data reports that the vehicle is on the highway. The field of vision is reduced so that the driver can better estimate speeds when driving fast—other vehicles then appear larger in the display. If the driver signals an intention to turn or change lanes by indicating, the indicator view extends the image detail on the relevant side. This reduces the blind spot. If the driver selects reverse, the curb view improves visibility for maneuvering and parking. The image is extended downward—similar to the automatic lowering function with a conventional exterior mirror. The display visualizes the turn signal as a green contour on its outer frame and also displays notifications from the Audi side assist lane-change assistant and the exit warning.

 

아래는, 관련 주요 기능 영상으로 설명하는

아우디 공식 자료이다.

https://youtu.be/6lq4-FfVvJ0

 

실제 동작 영상 촬영본



앞서도 강조한 적이 있지만,

아우디의 버추얼사이드미러는 

생각보다 괜찮다.

 

거울식 미러의 장점도 분명히 있고,

아우디의 기술이 정답은 아니겠지만,

디지털사이드미러는 조만간 분명히 대세가 될 거다.

 

Meritocrat @ it's electric

LIST
0 Comments
댓글쓰기 폼